이용안내 책바구니 로그인 회원가입 주문조회

기타일반

생초보기타

스트로크

아르페지오

음악통론

코드이론

스케일

실전연습

Main › 일반 › 호갱금지

호갱금지

악기를 고르는 일은 즐거우면서도 괴롭다...
처음 악기를 배우려고 마음먹은 분이나, 지금보다 조금 더 좋은 악기를 사고자 하는 분들도 막상 악기를 고르려고 인터넷을 뒤지거나 발품을 팔다보면 악기를 고르는 일이 생각보다 훨씬 복잡하고 힘든 일이라는 것을 알게 됩니다.

[어떤 기타를 고를까?]

인터넷에서 악기를 고르는 경우에는..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악기를 살 수 있는 장점은 있지만,
직접 악기의 느낌이나 소리 등을 들어보지 못하고 다른 사람들이 블로그나 까페에 써 놓은 평판에만 의존해서 사야하기 때문에 마음 한 구석이 왠지 불안해지는 느낌이 있구요.
매장을 직접 방문해서 악기를 고르는 경우는..
처음에 계획했던 예산에 맞춰 악기를 고르다 보면 악기가 마음에 들지 않고,
매장 주인이 추천해 주는 악기는 너무 비싸고. ㅠㅠ
가격이 비싸다고 울먹이고 있으면 주인 아저씨가 선심 쓰듯이 가격을 깎아 주면서..
결국 처음 제시했던 금액보다 훨씬 낮은 가격으로 악기를 사게 됩니다.
그리고 나서 집에 와서 이 악기를 검색해 보면..
"헐~ 바가지 썼네.. ㅠㅠ "
이렇게 되는 경우가 굉장히 많습니다.

[나... 지금 낚인거임?]

당신이 찜해 둔 악기를 우리나라에서 가장 싸게 살 수 있다면???
그럴 때마다 평소 제가 알고 있는 악기상을 통해서 악기를 구매할 수 있게 도와 드렸는데요.. 본인이 원하던 악기를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어서 악기를 구입하신 분 들의 만족도가 굉장히 높았습니다. 그리고, 그렇게 오랜 기간동안 저를 통해 여러 분들이 많은 악기를 구입하다 보니 원래 옛날부터 늘~~ 싸게 팔고 있던 악기상 이기도 하지만, 그 쪽에서도 제가 주문하는 물품에 대해서는 매장에서 판매하는 가격보다 조금 더 저렴하게 악기를 보내주게 되었습니다. 일종의 지속적인 공동구매 시스템이라고나 할까요? ^^

[이런 거는 만 명이 모여서 차 한 대 공동구매.. ㅠㅠ]

솔리드가 중요한 이유
기타는 나무로 만들어져 있는 악기이고.. 주로 울림통에서 소리가 만들어집니다.
여러분이 기타를 검색하시면서 솔리드.. 라는 단어를 접하게 될 텐데요.
솔리드는 원목이라는 뜻입니다.
저렴한 기타는 나무를 여러겹 겹친 합판으로 만드는데..
합판이라는 영어는 쓰지 않기 때문에 아무 말이 없으면 그냥 합판이라고 생각하면 되고
원목인 경우에는 꼭 솔리드라는 말을 씁니다.
만약 울림통 전체가 스펀지로 만들어져 있다고 가정해 보면 기타 소리가 거의 나지 않겠죠?
기타의 앞판은 줄을 튕겼을 때 줄의 진동을 직접 받아들이면서 처음 소리를 만들어내는 역할을 합니다.
그래서 앞판이 원목인 탑솔리드 제품은 기타의 첫 소리가 좋습니다.
그리고, 기타의 뒷판은 앞판에서 만들어진 소리를 반사시켜 주는 역할을 합니다.
그래서 보통은 잘 떨리는 앞판 목재보다 더 치밀하고 단단한 나무를 사용합니다.
그래서 대부분의 기타의 색상은 앞판보다 뒷판의 색깔이 더 진합니다.
그건 일부러 그렇게 칠을 해서가 아니라 원래 조직이 치밀하고 단단한 나무가 더 짙은 색깔을 보여주기 때문입니다.
앞판 + 뒷판까지 원목인 기타.. 탑백솔리드 기타는 첫소리도 예쁘고 소리가 만들어진 후 뒷 판에서 밀어주는 힘이 좋아서 소리가 쭈~~~~~~~~욱 뻗어나가는 힘이 좋습니다.
이건 큰 소리보다는 작은 소리에서 더 능력을 보여주는데요..
여러분이 공기반 소리반으로 기타줄을 살짝만 튕겨도 그 소리가 길~~~~~~~~게 나간다는겁니다.
그리고 앞 뒤판 뿐 아니라 옆판까지 통 전체가 원목인 기타는 물론 소리가 더 좋습니다.
그리고 이렇게 더 좋은 기타일수록 기타회사에서 더 정성을 쏟아서 만드는 비싼 기타이기 때문에 기타의 마감도 좋습니다.
우선 기준을 정하자.
흔히 인터넷에서 떠도는 "입문자용 기타"... 라는 개념은 말도 안되는 개념입니다.
초보자라도 비싸고 좋은 기타로 연주를 하면 코드 잡기도 쉽고 소리도 예뻐서 연습이 더 쉽고 더 편해집니다.
어떤 집안에서 곱게 자란 아이가 처음 초등학생이 되어서 학교 가는데 "너는 입문자니까 할아버지가 쓰다 버린 몽당연필을 쓰거라." 라는 집은 없습니다.
기타를 연주하시는 분들의 상황이 모두 다르겠지만 기타를 구입할 때 가장 중요한 기준은 현재의 내 실력이 아니라 현재의 내 지갑 사정입니다.
기타는 한 번 사면 보통은 10년 이상 아무일 없이 쓰게 되고 쓰던 기타를 버리고 중간에 바꾸려면 굉장히 생각이 많아집니다
지금 내가 투자할 수 있는 범위의 상위권에서 기타를 구입하게 되면 비교적 소리에 대한 불만은 갖지 않게 되는데요.
그렇지 않고 너무 싼걸로 사게되면 한 두달 안에 바로 기타의 마감과 소리에 대해 불만이 생깁니다.
일반적으로 제가 생각하는 악기 구입의 기준을 알려드리겠습니다.

  • 기타를 처음 배우는 경우라면,
    학생 : 합판기타, 10만원 대 중반 ~ 20만원 대 초반
    직장인 : 탑솔리드, 탑백솔리드, 30만원 대 ~ 50만원 대
  • 기타를 어느 정도 배웠고 조금 더 좋은 기타를 가지고 싶다면
    학생 : 40만원대 (더 좋은 기타는 나중에 돈 벌어서 사라.. ^^)
    직장인 : 50~80만원대
이 정도가 대략 제가 생각하는 적합한 예산 기준이라고 봅니다. 20만원 부터 80만원대 정도의 기타는 초보자의 귀로 들어도 가격에 따라 소리의 차이가 나지만 그보다 비싼 기타들의 경우는 아마추어 기타리스트에게 과분할 뿐 아니라.. 사실 70만원짜리 기타와 150만원짜리 기타의 차이를 별로 느끼지 못합니다.

[훗~! 형은 니들과 레벨이 다르지. ㅋㅋㅋ]

신청하는 방법
제 연락처 010-2612-8129 로 문자 보내주세요.
만약 찜해 둔 악기가 있다면 모델명을 적어서 보내주시면 업체쪽과 가격 흥정을 통해 얼마의 가격에 줄 수 있는지 알려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찜해 둔 악기가 없는 경우에는 계획 중인 예산을 알려주시면 그 가격대에서 구입할 수 있는 가장 좋은 악기 모델을 2~3개 정도 추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꼭~!!! 부탁 드리는 말씀
악기를 제조하는 회사와 악기를 판매하는 매장은 일반적으로 본사와 대리점의 관계로 엮여 있습니다.
본사에서는 자사 브랜드 네임의 유지와 전체 대리점의 수익을 지켜주기 위해 악기를 일정 금액보다 더 할인해서 판매하는 대리점에 대해서는 페널티를 부여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악기를 구매하신 후 너무 기쁜 나머지 자세한 가격과 구입처를 많은 사람들이 볼 수 있는 인터넷이나 SNS 등에 남기게 되면 악기사 측이 곤란해질 수 있으므로 혼자서만 인터넷 최저가를 바라보면서 미소 지으셨으면 합니다. ^^

[우리만의 비밀로 하자!!!]